[소모임] 새롭 5월 모임

2016.5.12

이날 새롭공작소에서는 그동안 만들었던 인형을 두고, 이야기 만들기를 시도했습니다.

지우고 새로 쓰고, 웃다가 고민하다가 하느라 마무리 하는 것까지는 엄두도 못 냈지만 재미있었어요.

그리고, 두꺼비를 엄청 만들어 해도두리 장터에 나가려고 해요.

판매가 목적이 아니라, 습지활동을 알리기 위해 보따리를 쌀 예정이에요.

해도두리 장터는 5/28에 동천동에서 열립니다.

 

바느질을 하고 난 뒤에는 미세먼지에 대한 책을 읽었어요.

미세먼지에 대한 심각성은 알겠는데, 조금 더 알아봐야겠다 싶어 책읽는 모임을 가졌습니다.

책을 읽는다고 대책이 마련되는 것은 아니지만, 관련 정보를 모으다 보면 무슨 수가 보이겠지요?

댓글 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