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찾아가는 환경교육] 흥덕지역아동센터 11월 환경교육

2021년 '찾아가는 환경교육'은 기흥구에 있는 흥덕지역아동센터와 수지구에 있는 성심원을 찾아갑니다. 

올해 흥덕지역아동센터 환경교육은 선인장, 콩세알, 부엉이, 류화실 선생님께서 맡아서 진행하고 있습니다.

 

11월 4일 서른한번째 교육은 부엉이 선생님이 맡아 진행해 주셨는데요,

이 날은 특별히 시민정원사양성과정 참가 어르신 김명자 선생님의 특강으로 이루어진 활동으로

수세미 열매가 우리가 사용하는 수세미가 되기까지의 과정을 배우고 체험해 보았습니다~

 

11월 11일 서른두번째 교육은 선인장 선생님이 맡아 수업을 진행해 주셨습니다.

단풍에 관한 이야기를 나누고 컵받침에 잎 물들이기 체험을 했습니다.

 

11월 18일 서른세번째 활동은 류화실선생님의 숲자원화교육으로 진행되었습니다.

고사목의 양 표면을 거친 사포와 고운 사포를 사용해 표면을 정돈하여 그림을 그려 장식품을 만들었습니다.

 

11월 25일 서른세번째 교육 콩세알 선생님이 맡아 진행해 주셨습니다~

국립공원조류연구센터에 신청해서 지원받은 재료들로 새 이야기 나누고 석고 모형새를 가지고 "나만의 새 꾸며보기" 하였습니다.
예쁘게 꾸며주고 나니 만족도 최고!

 

낯설어 금방 입에 붙지 않을 것 같던 2021년도 다 지나가고 12월이 되었네요. 

흥덕 지역 친구들은 올 한 해를 어떻게 기억하게 될까요?

환경교육을 통해 숲, 식물, 곤충들과 더불어 지내며 자연을 이해하게 되고, 자연이 조금 더 친근해졌으면 하는 바람입니다.

댓글 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