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천] 5/6 탄천, 성복천에 물고기 떼죽음 발생

202056일 탄천과 성복천에 물고기 떼죽음이 발생했습니다.

탄천 주변을 걷던 시민의 제보를 받고 용인환경정의에서 현장에 나간 시간은 저녁 6시30분~7시 사이였습니다.

0

 

하수처리업체 분들이 탄천의 여러 지점에서 물 위에 뜨거나, 물 속에 가라앉은 물고기 사체들을 뜰채와 손으로 건져내고 있었습니다.

0

0

 

현재 수지레스피아(하수처리장)의 방류수는 성복천으로 펌핑하여 방류하고 있고, 탄천 본류에도 방류되고 있습니다.

하수처리업체는 수지레스피아 기계 고장으로 인해 약품이 과다투입되어 PH농도가 급격히 떨어지는 바람에 생긴 사고라 했습니다.

용인환경정의에서 도착했을 때는 시간이 한참 지났는데도 불구하고 물고기 사체는 물 위에, 물 속에 무수히 보였습니다.

사고처리를 위해 여러 업체에서, 많은 인원을 투입해 물고기 사체 수거를 했고, 다음날도 계속 할 거라고 했습니다.

0

0

0

 

수질관리부서인 수지구청 산업환경과에서 현장에 나온 시각은 오후1시경이었다고 합니다.

하지만 사고 직후 담당부서는 물과 물고기 등 시료 채취를 해 전문기관에 맡기는 등의 정확한 원인파악을 위한 시도는 하지 않았습니다.

시료채취를 해서 검사해야 한다는 우리의 요청에 담당자는 오히려  "폐사한 물고기 검사는 의미가 없다"는 답변을 할 뿐이었습니다.

용인환경정의는 사고 즉시 시료 채취를 해 전문기관에 맡기는 등 정확한 원인과 하천생태계에 미칠 영향을 서둘러 파악하지 않은 데 대해 용인시에 유감을 표합니다.

 

0

0

0

0

폐사한 물고기를 싣고 현장을 떠나려는 차를 붙잡고 하수처리업체로부터 상황 설명을 들었습니다.

물고기를 확인하고, 검사를 위해 죽은 물고기를 폐기처분하지 말고 보관할 것을 요청했습니다.

늦었지만 검사기관에 맡겨 물고기 죽음의 정확한 원인과 폐사 어종을 조사하여 용인환경정의와 시민들에게 공개할 것을 요청했습니다

 

탄천변에는 공사가 이루어지고 있어 포크레인도 들어와있기에, 시멘트의 독성물질 등 다른 요인도 우려되고 있습니다.

0

 

0

 

때문에 용인시에 어류 집단폐사 대응 매뉴얼’이 있다면, 그에 따라 바로 검사 의뢰를 맡겼어야 합니다.

용인시에 매뉴얼이 없다면 용인시에서는 지금이라도 자체 대응 매뉴얼을 만들어야 할 것입니다.

 

하수운영과에서 추정하는 바와 같이 기계 고장으로 인한 약품 과다투입이 문제라면, 어떤 약품이 얼마나 투입되었는지, 다른 물고기와 조류 등 하천생태계에 미치는 영향 등은 어떤 게 있는지 파악해서 시민들에게 공개해야 할 것입니다.

민간업체에서 레스피아를 위탁 관리하고 있는 만큼 물고기 떼죽음을 비롯한 수질오염 사고 재발 방지를 위해 사후조치는 물론 향후 대응방안 마련도 필요합니다.

용인환경정의는 용인시 하수도사업소의 하수운영과와 수지구청 산업환경과에 이런 사항들에 대해 요청하고 답변을 기다리고 있습니다.

 

용인지역의 하천들은 다른지역으로 흘러가는 최상류의 하천입니다.

용인에서 오염사고가 발생한다는 것은 유역 전체의 오염을 의미합니다.

때문에 용인은 하천관리에 더 신경을 써야 할 것입니다.

Comments

Submitted by어치 (미확인) on 2020/05/08, 금 - 16:09
어떤 물고기들이 폐사 되었는지 시민은 알권리가 있는데요

Submitted by이은주 (미확인) on 2020/05/08, 금 - 16:17
적극적인 조사가 있어야하고 규제지침이 만들어져야하겠네요. 화가많이납니다. 떠오른 물고기도 다양하네요

Submitted by김은정 (미확인) on 2020/05/13, 수 - 10:08
시민들과 함께 숨쉬는 하천에서 생명들이 죽어나간 것이 충격입니다. 용인시는 어떻게 된 일인지 자세히 밝히고 이후 대책을 알려야할 것 입니다.

Submitted by하치 (미확인) on 2020/05/15, 금 - 09:52
하필 환경도 않좋은 상황에 놓였는데 자그만한 생명들이 사라져가는것이 눈에 잡히네요.

Submitted by혜자 (미확인) on 2020/05/15, 금 - 12:44
정확한 원인이 무엇인지 밝혀져야 될 것 같네요

Submitted bydobson (미확인) on 2020/09/22, 화 - 06:57
prFP59 buy cheap cialis http://pills2sale.com/

댓글 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