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캠페인] 양서류 서식지 모니터링 및 로드킬 방지 현수막 게시(1차)

2020. 2. 27.

아직 맹꽁이가 나올 때가 아니지만, 서천동 맹꽁이 서식지에 다녀왔습니다.

3월 초 착공되는 공사를 앞두고 용인시 담당 팀, 현장 공사 담당자와 원형 보전지 보호를 위한 논의를 했습니다.

이곳 원형 보전지는 서농복합주민센터 부지의 약 20%에 해당합니다.

용인환경정의에서 2018년 생태모니터링을 하면서 멸종위기 2급 맹꽁이의 산란과 서식을 위해 원형 그대로 보전하기로 한강유역환경청, 용인시와 협의한 곳입니다.

0

 

원형 그대로 보전하기로 한 후 3년 동안의 사후모니터링 계획을 세우고 2019년에 1차년도 모니터링을 했습니다.

이곳에는 참개구리, 청개구리, 맹꽁이, 그리고 다양한 생물들이 깃들어 살고 있었습니다.

올해는 2차년도 모니터링을 할 예정입니다.

올한해 공사로 인해 어려운 점이 있겠지만 힘을 합쳐 맹꽁이와 서식지를 잘 지켜야겠지요.

0

 

원형보전지를 둘러보고, 양서류 로드킬 방지 퍼포먼스 현수막을 달았습니다.

양서류 로드킬 방지 퍼포먼스는 경남양서류네트워크에서 시작, 전국의 단체나 개인이 참여하고 있습니다.

용인환경정의는 올해로 3년째 함께하고 있습니다.

시안을 보내주신 경남양서류네트워크에 감사드립니다.

0

0

0

 

아래 사진은 현수막 뒤에서 바라본 원형 보전지 모습입니다. 

원형 보전지와 완충녹지 땅 속에는 맹꽁이가 아직 겨울잠을 자고 있겠지요.^^

0

0

 

24절기 중 '우수'가 이미 지났고, 3월 5일은 겨울잠 자던 개구리가 놀라 깬다는 '경칩'입니다.

이번 겨울은 강추위가 없어서 양서류들이 더 일찍 움직여 알을 낳은 것 같습니다.

도롱뇽, 개구리, 두꺼비 등 양서류의 산란소식이 반갑지만 로드킬 소식도 같이 들려와서 안타깝습니다.

봄철엔 양서류 이동을 생각해서 발걸음과 운전에 조금 더 신경을 써야 하겠습니다.

 

0

전국의 코로나바이러스 확산 소식에 마음이 무겁습니다.

활짝 핀 봄까치꽃처럼 전국에 좋은 소식이 전해지길 기다려봅니다.

 

댓글 달기